2012년 동방옥쇄에 실렸던 그림입니다.
유우카님...시름시름...